산업다아라

맨위로
뒤로가기

매거진 뉴스

이슈키워드

전체태그 보기

[New Tech & New Products]마우저, 무라타의 DMH 계열 초박형 슈퍼커패시터

신기술&신제품 | 변지영 기자 | 입력 2018.01.29

[New Tech & New Products]마우저, 무라타의 DMH 계열 초박형 슈퍼커패시터 - 다아라매거진 제품리뷰


웨어러블, 스마트 디바이스 등 공간제약형 애플리케이션에 사용 가능한 다양한 반도체 및 전자부품을 공급하는 신제품 소개(NPI) 유통기업 마우저 일렉트로닉스가 무라타(Murata)의 DMH 계열 슈퍼커패시터를 공급한다. 이 슈퍼커패시터는 두께가 0.4mm에 불과한 초박형으로 설계돼 웨어러블, 의료 패치, 전자종이 장치, 스마트 카드 등 설치 공간에 제약이 있는 휴대용 장치에서 첨두전력(peak power)을 지원한다. 마우저가 공급하는 무라타의 DMH 계열 슈퍼커패시터는 높은 출력을 제공하지만 ESR(등가직렬저항)은 1kHz에서 300mΩ으로 낮다. 4.5V의 높은 첨두전압을 제공하며 -40~+85°C의 폭넓은 작동 온도 범위에서 안정적으로 출력 특징을 발휘한다.

DMH 계열의 슈퍼커패시터는 기존 세라믹 커패시터와 전해 커패시터보다 에너지 저장 능력이 100배 이상 뛰어나며 일반적인 이차 전지보다 수명이 길다. 소형 전자 장치에서 첨두전력 보조에 적합한 소자로 출력 및 전력 안정성을 개선하는 데 도움을 준다.

LED 플래시, 오디오 회로, 전력 증폭기 등 첨두전력 보조 애플리케이션에 더해 엔지니어들은 고출력 백업 및 에너지 수확 장치용 애플리케이션을 설계할 때 DMH 계열 슈퍼커패시터를 포함시킬 수 있다.

hinomad@kidd.co.kr

저작권자(C)다아라매거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