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다아라

맨위로
뒤로가기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신재생 에너지 설치 주택 보조금 지원 큰 인기

기사입력 | 2017-02-01 15:16:30

[이종수 기자 / jslee0505@kidd.co.kr]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저탄소 녹색도시 조성을 위해 추진 중인 신재생 에너지 설치 주택에 대한 보조금 지원 사업이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해 폭염으로 많은 관심을 받아 조기에 예산이 소진된데다 특히 올해는 전기 요금 개편에 따른 누진제 감소로 주민 참여가 감소되지 않도록 국비 지원금이 태양광 3kw 설치기준 201만원에서 351만원으로 대폭 확대되는 등 설치시 자부담 비율이 큰 폭으로 줄어들었기 때문이다.

인천경제청은 ‘신재생 에너지 보급 주택지원사업 보조금 지원 공고’ 이후 하루에도 수차례 이와 관련한 문의가 잇따르고 있는 등 주민들의 관심이 높다고 지난 31일 밝혔다.

이 사업은 태양광, 태양열, 지열, 연료전지 등을 설치하고자 하는 주택의 자부담을 일부 덜어주기 위한 것으로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주택지원사업과 연계돼 추진된다. 올해는 신재생에너지 설치 주택 49여 가구를 대상으로 총 6천만원의 보조금이 지원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건축법 시행령에서 정한 단독주택 및 공동주택 소유자이어야 하며 정부의 2017년도 신재생에너지 주택지원 사업에 참여, 사업 승인을 받은 사람에 한해 인천 소재 1가구당 한 가지의 에너지원 설치에 대해 지원한다.

지원을 희망하는 가구는 오는 10월 30일까지 인천경제자유구역청 환경녹지과(연수구 아트센터대로 175 G타워 26층)로 직접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접수해야 하며 예산이 소진 될 경우 조기 마감된다.

보조금은 에너지원별, 용량별로 구분돼 지원되며 △태양광(3.0kw 기준)는 121만원 △태양열(6㎡ 기준)은 60만원 △지열(17.5kw 기준)은 213만원 △연료전지(1kw 기준)는 250만원까지다. 자세한 사항은 인천경제자유구역청 홈페이지(http://www.ifez.go.kr) IFEZ 소식 / 공고란을 참조하면 된다.

경제청 관계자는 “신재생 에너지 보급뿐만 아니라 오는 9월쯤 준공 예정으로 센트럴파크 해수공급시설 옥상 및 주차장에 설치되는 80kw의 태양광발전시설, 올해까지 IFEZ(인천경제자유구역)의 송도하수처리장 등에 설치되는 6곳 577.5kw의 태양광발전시설 설치 등을 통해 IFEZ가 세계에서 주목하는 저탄소 친환경 녹색도시로 조성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종수 기자 / jslee0505@kidd.co.kr

페이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