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다아라

맨위로
뒤로가기

상업·업무용부동산 거래 확 줄어

기사입력 | 2018-10-22 10:32:02

상업·업무용부동산 거래추이(~9월)

[산업일보]
지난달 전국의 상가와 오피스, 오피스텔 등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이 올 들어 최저치를 기록했다.

22일 상가정보연구소가 국토교통부 통계를 분석한 결과 지난 9월 상업·업무용부동산 거래건수는 2만5천379건으로 전월(2만8천638건) 대비 11.4%, 전년동기(3만5547건)에 비해서는 28.6% 하락했다.

오피스텔의 감소세도 뚜렷했다. 지난 9월 한달 간 1만2천899건이 거래돼 전월(1만4천394건) 대비 10.3% 감소했고, 전년동월(1만7천111건)보다 24.6% 줄었다.

상가정보연구소 이상혁 선임연구원은 “지속적인 매매가 상승, 경기 불황 등의 여파로 수익형 부동산의 수익률이 떨어지면서 투자심리가 냉각된 데다 최근 서울·수도권 아파트를 중심으로 주택 가격이 강세를 보이면서 상대적으로 상업·업무용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줄어든 것이 거래량 하락의 원인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종수 기자 / jslee0505@kidd.co.kr

페이지 닫기